보도자료

싱글족이 증가함에 따라 국내 주거문화에 큰 변화가 찾아왔다. 통계청에 따르면 2000년 220만 여 가구에 불과했던 싱글 가구는

10년만인 지난해에 400만 여 가구로 거의 배 가까이 증가했다. 전체 가구 중 1인가구가 차지하는 비율은 23.3%로, 5가구 중 1가구가 1인가구라는 것이다.

친환경 단지형 원룸주택의 고급화를 실현하는, 주택건설회사 ‘주식회사 시우’

이처럼 1인가구의 급속한 증가로 기존 주택상품의 패러다임은 변화하였다. 기존 분양시장에서 주력상품은 단연 중대형 대단지 아파트였지만, 오피스텔 소형아파트 등의 1인 가구에 적합한 상품들이 이를 넘어서게 될 전망이다.

고시원, 원룸, 도시형생활주택 등으로 한정됐던 기존 소형주택도 한층 다양화되고 고급스러워지는 추세인데, 이 중심에서 소비자들에게 맞춘 단지형 원룸주택을 선보이고 있는 주식회사 시우(대표 이종일 http://www.gh21.kr)가 중소기업 발전을 도모하는 한경닷컴 선정의 [2011년 상반기 한경닷컴 중소기업 브랜드대상]에서 주택건설 부문을 수상하며 화제다.